2024.02.23 (금)

  • 구름많음동두천 4.3℃
  • 흐림강릉 0.6℃
  • 구름조금서울 5.5℃
  • 구름많음대전 6.0℃
  • 흐림대구 5.0℃
  • 흐림울산 3.6℃
  • 흐림광주 4.7℃
  • 흐림부산 7.0℃
  • 흐림고창 4.8℃
  • 제주 7.9℃
  • 구름조금강화 3.9℃
  • 흐림보은 3.8℃
  • 흐림금산 5.0℃
  • 흐림강진군 5.0℃
  • 흐림경주시 3.0℃
  • 흐림거제 6.6℃
기상청 제공

생태환경농업정책연구소

친환경농업 법제도 개선과제와 발전방향 토론회 자료집

 

자료제공: 한국유기농업학회

 

(농업환경뉴스 = 관리자 기자)

첨부파일


정책

더보기
벼 재배면적 감축, 한마음 한뜻으로 뭉쳤다
농업인 생산자단체와 축산단체 , 관계기관이 벼 재배면적 감축을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뭉쳤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월 20일(화) 세종시 소재 NH농협생명 세종교육원 대강당에서 쌀․콩 관련 생산자단체와 조사료 관련 축산단체 및 관계기관 등과 함께 올해 ‘ 쌀 적정생산 대책’의 성공적인 추진을 기약하는 업무협약식과 성공 결의대회를 가졌다. 생산자단체는 쌀전업농중앙연합회, 들녘경영체중앙연합회, 쌀생산자협회, 국산콩생산자협회가 참여했으며, 축산단체는 한우협회, 낙농육우협회, 조사료협회, 관계기관은 농식품부, 농촌진흥청, 농협경제지주, 지자체 등이참여했다. 행사에 참여한 기관․단체들은 쌀이 구조적으로 공급과잉되고 있는 현 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쌀 산업 발전을 위해 벼 재배면적을 줄여 쌀 수급을 안정시킬 것을 결의했다. 농식품부는 벼 재배면적 2만6천ha 감축을 목표로 「쌀 적정생산 대책」추진에 관한 사항을 총괄 지원하고, 농촌진흥청은 타작물 재배기술, 고품질 품종 개발 및 보급 등을 위해 노력하며, 농협경제지주는 콩․조사료 등 타작물 계약재배 및 안정적인 판로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쌀․콩 관련 생산자단체는 단체별 감축목표를 설정하고, 회원 농가들의 적극적인

생태/환경

더보기

건강/먹거리

더보기

기술/산업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