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
  • 흐림강릉 30.0℃
  • 서울 26.2℃
  • 흐림대전 29.2℃
  • 흐림대구 31.6℃
  • 구름많음울산 29.0℃
  • 흐림광주 27.7℃
  • 흐림부산 26.7℃
  • 흐림고창 29.2℃
  • 흐림제주 33.1℃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8.6℃
  • 구름많음금산 29.3℃
  • 흐림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2024년 농촌이 궁금해? 시골언니를 만나봐!

- 농촌에서 만나는 각양각색 시골언니와의 본격 농촌살이, “시골언니 프로젝트 시즌3” 교육생 모집

  

 「시골언니 프로젝트」는 농업 · 농촌을 접할 기회가 적은 청년 여성들에게 농촌지역에 먼저 정착한 여성 멘토 (시골언니)와 함께 농촌살이의 다채로운 방식을 탐색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현장 체험형 교육사업이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송미령, 이하 농식품부)는 이런 2024년 「청년 여성 농업 · 농촌분야 탐색교육(시골언니 프로젝트)」을 6월부터 10월까지 운영한다.


대상자는 농촌이 아닌 지역에서 거주하며 농촌살이에 관심이 있는 19세부터 39세까지의 청년 여성이며, 프로그램에 참여를 원하는 청년 여성은 「그린대로」 누리집(www.greendaero.go.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올해 제3기 교육운영기관은 5개소 ( ①청년이그린협동조합(경북 상주), ②협동조합온누리(경북 청도), ③로컬로우 주식회사(경남 거창), ④협동조합 청풍(인천 강화), ⑤한국농산어촌네트워크(강원 원주) ) 선정되었으며, 오는 6월 21일 경북 상주에서 첫 프로그램이 5박 6일간 진행될 예정이다.


 「시골언니 프로젝트」는 프로그램이 끝난 후에도 지역과 참가자를 연결하는 구심점 역할을 하며 향후 정착에 필요한 사회적 관계망을 구축해 가고 있다.

 

 농식품부 김종구 농촌정책국장은 “「시골언니 프로젝트」는 청년 여성들이 농업 · 농촌에 대한 인식을 확장할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있다. ” 며 “청년 여성들이 농촌을 더 가깝게 느끼고, 농촌에서의 삶을 경험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농업환경뉴스 = 윤준희 기자)


정책

더보기

생태/환경

더보기

건강/먹거리

더보기

기술/산업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