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동두천 25.7℃
  • 흐림강릉 25.8℃
  • 흐림서울 27.4℃
  • 구름많음대전 26.3℃
  • 흐림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7.8℃
  • 흐림광주 27.8℃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조금고창 28.2℃
  • 구름조금제주 29.1℃
  • 흐림강화 27.1℃
  • 흐림보은 24.2℃
  • 구름조금금산 24.8℃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7.0℃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친환경 생태축산

전체기사 보기

다움목장 ‘풀먹소’, 유기농방목마켓에서 인기 폭발

3차 신선예약 조기 마감, 8월 1일부터 배송 시작

유기농과 방목생태 축산물 전용 플랫폼인 유기농방목마켓이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최근 진행한 ‘다움목장 자연방목 목초 100% 한우 풀먹소’ 3차 신선예약이 소비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으로 조기 마감되는 등 대성공을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유기농방목마켓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3차 신선예약은 올해 두 차례에 걸쳐 실시한 다움목장 풀먹소 신선예약 이벤트가 소비자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은데 힘입어 또 다시 진행하게 됐다. 다움목장은 국내 동물복지농장 중 최대 규모인 1만 5,000평의 방목지를 갖추고 있으며, 이곳의 한우는 자연방목지의 풀과 10만평의 초지에서 수확한 풀을 먹고 자라고 있다. 특히 하루 10시간 이상 넓은 초원에서 방목하고, 전 생애주기에 걸쳐 영양 가득한 자연의 풀만 먹고 자란 한우는 19% 가량의 메탄 발생량 감소는 물론 초지 3,000평당 약 0.5톤의 탄소를 흡수하여 자연환경 보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소가 소답게 자라야 한다’는 손영수 다움목장 대표의 철학에 맞춰 생산되고 있는 다움목장의 자연방목 목초 100% 한우는 비타민과 미네랄, 공액리놀렌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고, 오메가3와 오메가6 비율이 1대 4 미




정책

더보기

생태/환경

더보기
꿀벌 폐사 요인 ‘꿀벌응애류’ 적극 방제 시급
농촌진흥청은 지난봄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발생한 꿀벌 폐사 요인 가운데 하나로 추정되는 꿀벌응애류에 의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적극적인 방제를 당부했다. 꿀벌응애류는 꿀벌 애벌레와 성충에게 직접 피해를 주거나 각종 질병과 바이러스를 매개해 양봉산업의 생산성을 떨어뜨리는 주요 해충이다. 여름철 제때 방제하지 않으면 월동 중 꿀벌 폐사 피해가 늘어난다. 농촌진흥청이 올해 초 꿀벌 폐사 문제로 민관합동 현장 조사를 벌인 결과, 꿀벌 폐사가 발생한 대부분 농가에서 꿀벌응애류가 발견됐다. 또한, 지난 6월 조사했을 때 조사 대상 농가에서 전부 꿀벌응애류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돼 피해 예방을 위한 적극적인 방제가 필요한 상황이다. 올해 꿀벌응애는 여느 해 보다 이른 6월에 초기 증식해 9월에는 피해 수준까지 증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8월 안에 적극적으로 방제해 밀도를 낮추고 관리해야 한다. 꿀벌응애 방제를 위해서는 친환경 방제와 화학적 방제를 병행해서 사용하는 것이 좋다. 꿀벌응애류 화학적 방제에는 대부분 동물의약품인 스트립(플루바리네이트)과 액제(아미트라즈)를 쓴다. 스트립은 벌집 사이에 끼워 사용하며, 액제는 벌집과 꿀벌에 분무한다. 친환경 방제

건강/먹거리

더보기

기술/산업

더보기

포토뉴스

더보기